상단여백
기사 (전체 194건)
[기자담론] 취재 거부는 답이 될 수 없다
“회의 참관하고 싶습니다”, “인터뷰하고 싶습니다“…응답 없는 메시지가 쌓일수록 한숨은 더 깊어진다. 매주 월요일, 총학생회 비상대책위원장이 회의 의장을 맡은 중앙운영위원회 회의가 있는 날이다. 중운 회...
이정민 기자  |  2020-09-28 12:29
라인
[기자담론] 마스크 착용이 어렵나요
얼마 전, 카페 점원이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은 손님에게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고 말하자, 손님이 커피를 던지며 화를 냈다는 뉴스를 봤다. 영상 속에서 손님은 완성된 음료를 “물러라”고 말하며, “서비스업을 그딴 ...
박유정 기자  |  2020-09-28 12:28
라인
[데스크] 개혁의 계절
독자들의 기억 속 인하광장은 어떠한 모습인가? 필자가 봐온 자유게시판은 그저 ‘자유홍보게시판’이다. 연일 번지수를 잘못 찾은 동아리·학회·소모임 홍보의 바다가 되는, ‘학생활동(코너)을 이용해 달라’는 댓글이 이어지...
김동현 편집국장  |  2020-09-28 12:26
라인
[비룡논단] 빼앗긴 캠퍼스에도 봄은 오는가
코로나19가 여전히 기승이다. 사그라들 것만 같았던 순간이 잠시 있었지만 사람들의 기대를 비웃기라도 하듯 다시금 고개를 들고 있다. 하루하루 언론에서 보도되는 ‘숫자’에 사람들은 안심하고, 또 불안해한다. 사람들의 ...
장영덕 정치외교학과 강사  |  2020-09-28 12:04
라인
[인하만평] 채용인가, 갑질인가
이정민 기자  |  2020-09-28 12:03
라인
[캠퍼스 온에어] Q. 새로 바뀐 I-Class 시스템, 사용해 보니 어땠나요?
정현준/정치외교학∙2I-Class가 바뀐다고 하길래 걱정을 많이 했어요. 동영상 강의에 배속 기능이 안 되는 게 아쉬웠지만 ...
박지혜 기자  |  2020-09-28 11:59
라인
[기자담론] 코로나 시대, 본질을 벗어난 비난
한 경관이 밤에 순찰하다가 가로등 아래에서 뭔가를 찾는 사람을 봤다. 그 사람은 취기 있는 목소리로 열쇠를 찾고 있다고 답했다. 경관은 취객과 함께 열쇠를 찾았지만 도무지 찾을 수 없어 물었다. “여기서 잃어버린 게...
김범수 기자  |  2020-08-31 06:34
라인
[기자담론] 온라인 강의 부작용, 반복되어서는 안된다
지난 1학기를 돌아보면 노트북 앞에 앉아 온라인 강의를 듣던 기억이 가장 먼저 떠오른다. 코로나 사태 발생으로 인해 학교가 온라인 개강을 했기 때문이다. 강의를 온라인으로 듣고, 과제 또한 온라인으로 제출했다. 대부...
박지혜 기자  |  2020-08-31 06:33
라인
[데스크] 개강호를 준비하며
짧다면 짧고, 길다면 긴 방학 끝에 어느 덧 개강이다. 잠잠해진 듯했던 코로나19의 재확산으로 결국 온라인수업이 확정됐다. 대면 강의 아래서 다시 교정이 시끌벅적해지나 생각하던 찰나였다. 온라인 개강을 앞둔 대학의 ...
김동현 편집국장  |  2020-08-31 06:32
라인
[비룡논단] 코로나19 사태와 대학
코로나19가 세계 대유행의 감염병이라지만 우리는 방역의 모범국을 자랑하며 심각성을 잊은 채 지내왔다. 종식된 것도 아니고 정말 무서운 것이라면 모두 숨죽이고 지내야 할 텐데 그렇지 않다. 가급적 외출을 삼갔던 초기와...
모세종 일본언어문화학과교수  |  2020-08-31 06:31
라인
[캠퍼스 온에어]인하대 새내기 여러분, 재학 중 자신이 꼭 이루고 싶은 것이 있다면 무엇인가요?
김범주/정치외교학·1재학 중 이루고 싶은 일 중 하나는 ‘모든 과에 친구 1명씩 사귀기’입니다! 저는 원래 사람들 만나는 것을 좋아하기...
김범수 기자  |  2020-08-31 06:28
라인
설마 내가?
박지혜 기자  |  2020-08-31 06:26
라인
[기자담론] 학보사 기자로 1학기를 돌아보며
학보사 기자로 활동한 지 어느덧 1년째다. 학생자치기구 및 본교 관계자와 접촉해 인터뷰하는 일에 점점 익숙해져 간다. 시간이 지나고 보니 아쉬움이 남는다. 이번 학기에 정기자가 됐으나 ‘학보사 기자’로 활동하고 있다...
김동현 기자  |  2020-06-01 07:33
라인
[기자담론] 갑질, 더 이상은 안된다.
최근 서울 강북구의 한 아파트에서 근무하던 경비원의 자살 사건이 우리 사회에 큰 파장을 일으키고 있다. 2018년 8월부터 경비원으로 일한 그는 4월부터 한 입주민과 주차 문제로 다퉜다. 이후 그는 계속해서 입주민에...
김예은 기자  |  2020-06-01 07:33
라인
[데스크] 감투를 쓰기 전 기억해야 할 점
학보사에 약 3년간 몸담으며 ‘감투’를 쓴 학생자치기구 대표자 여럿을 취재하기도 했고, 학내 언론사의 편집국장으로 감투를 직접 써 보기도 했다. 그러며 느낀 것은 학생사회에서 감투를 쓰기 전 유념해야 할 점이 꽤 있...
서정화 편집국장  |  2020-06-01 07:31
라인
[비룡논단] 생활 속 거리 두되, 마음 속 거리 좁히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사회적 거리 두기'가 '생활 속 거리 두기'로 전환된 지 한 달이 되어 간다. 생활 속 거리두기란 국민들이 일상 생활과 경제·사회 활동을 하면서도 감염예방 ...
심민선 미디어커뮤니케이션학과 교수  |  2020-06-01 07:30
라인
[캠퍼스 온에어] 다음 학기를 준비하고 있는 학교에 바라는 점이 있나요?
박찬/프랑스언어문화∙2 코로나 사태가 좀 잦아들면 학교 시설은 이용 가능했으면 좋겠습니다. 그리고 현재 상태로 계속 간다면 ...
이정민 기자  |  2020-06-01 07:27
라인
[인하만평] 수많은 “의혹” 사이 왜곡되는 30년
김나연 미디어콘텐츠 기자  |  2020-06-01 07:25
라인
[데스크] 학교와 교수의 명확한 설명 필요해
온라인 개강 이후 공식 중간고사 기간이 지났다. 학기의 절반이 끝난 셈이다. 그러나 아직 이번 학기에 대해 잘 모르겠다는 목소리도 들려온다. 학교의 설명 일부분이 명확하지 않다는 것이 그 이유다. 코로나19 여파로 ...
서정화 편집국장  |  2020-05-11 10:17
라인
[기자담론] 현실을 타개하기 위한 가장 '현실적인' 노력
‘소확행’, ‘YOLO’와 같은 단어들은 더 이상 신조어가 아닐 정도로 우리 사회에서 ‘행복’이 과거에 비해 중요한 가치로 자리 잡게 된 지 오래다. 현대인들은 행복하기 위해 노력한다. SNS에 공유되는 많은 이들의...
박정인 기자  |  2020-05-11 10:16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