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월미팔미
<월미팔미>

○…“친구가 주는 돈 거절하기 힘들었을 테니 선처.” “구속재판 받느라 그 동안 힘들었을 테니 선처.” 월팔자 이게 무슨 말인고 하니, 정치자금법 위반 등으로 기소된 정치인들의 선처사유라고 하는 구료.
  이에 월팔자 한마디 하길, “정치인에게 유독 친절한 재판장님, 혹시 짜고 치는 고스톱 아니요?”

○…불황 속 별천지' 요즘 서민들이 IMF 때보다 살기가 더 어렵다고 하는데, 한 백화점에서는 천만원짜리 상품권과 하루30만원 꽃 장식 특강이 인기몰이 중이라 하오.
 월팔자 한마디 “별천지에 있는 고객님, 소외된 이웃을 위해 종이 배추잎 대신 김장담그기 행사에 참여해 보시는건 어떨까요?”

인하대 신문사  webmaster@inhanews.com

<저작권자 © 인하프레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