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학 본교
[속보] 본교, 일반재정지원 ‘탈락’에 “이의신청하겠다”

교육부가 17일 발표한 ‘대학기본역량진단’ 가결과에서 본교가 탈락해 내년부터 3년간 정부의 일반재정지원을 받지 못하게 됐다.

본교는 20일까지 가결과에 대한 이의신청을 제출할 예정이다. 만약 이의신청까지 받아들여지지 않으면 본교는 향후 3년간 약 40억 원에 달하는 재정지원을 받을 수 없다.

본교 관계자는 이번 가결과에 대해 “인하대학교는 교육부가 발표한 대학기본역량진단평가 가결과에 대해 납득을 할 수 없다”며 “우리 대학은 지속적으로 4단계 BK21+사업, 대학혁신지원사업 등 국고지원 사업에 선정돼 우수한 평가를 받아왔다”고 교육부의 발표에 의문을 제기했다.

또한, “본교가 평가지표인 ▲교육비 환원율, ▲신입생 충원율 ▲졸업생 취업률 등 정량지표를 모두 만점 받았다”며 “이번 결과에 이의 신청을 통해 재평가받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했다.

본교가 이번 일반재정지원에 탈락하게 된 이유에 대해선 “원인은 파악 중에 있다”고 말했다. 

 

김범수 편집국장  kbs@inha.edu

<저작권자 © 인하프레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범수 편집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