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학 본교
[보도] '이생에 못다 한 삶, 아름다운 하늘나라로'... 15일 그날을 추모합니다.
2호관 북쪽 출입구에 마련된 추모공간

지난 15일 발생한 본교 사망사건 피해자 A학우를 위한 추모 공간이 2호관 북쪽 출입구에 마련됐다. 해당 공간은 오늘(16일)부터 기간을 따로 두지 않고 유지될 예정이다.

총학생회 비상대책위원회(이하 총학 비대위) 주도로 마련된 이 공간에서 본교 학우들은 헌화하며 A학우를 추모했다.

이날 추모 공간을 방문한 한 학우는 “고인이 된 학우분이 스무 살밖에 안 된 새내기인데 굉장히 마음이 안 좋다”며 “2차 피해가 발생하지 않았으면 하는 마음”이라고 안타까움을 전했다.

한편, 총학 비대위는 입장문을 통해 수사 결과에 따른 후속 대책과 2차 가해 관련 언론 대응 방안을 낼 계획이라고 밝혔다.

원종범 기자  yawjbeda@inha.edu

<저작권자 © 인하프레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원종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