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183건)
[데스크] 스마트한 세상 속 우리의 자화상
우리는 현재 10년전에는 상상하기도 힘들었던 스마트한 세상을 살아가고 있다. 길거리를 걸어다니면서 '스마트 폰'으로 무선인터넷을 마음껏 사용하고 '태블릿 PC'를 이용해 문서작업도 할 수...
임연진 기자  |  2011-09-06 23:30
라인
개인정보가 개인의 정보가 아닌 사회
지난 2008년 유명 쇼핑몰이 해킹되면서 사회적으로 큰 파장이 일었었다. 그런데 최근 또다시 한 유명 포털사이트가 해킹되면서 우리나라 국민의 절반이 훨씬 넘는 3,500만 명의 개인정보가 유출됐다. 인터넷 사이트의 ...
임연진 편집국장  |  2011-08-24 17:14
라인
첫 경험과 나아가야 할 길
어느 누구나 ‘첫 경험’이란 것은 잊을 수 없는 짜릿함을 안겨준다. 설혹 그것이 좋은 일이건 좋지 않은 일이건 말이다. 2009년 시작된 나의 첫 경험은 비로소 2011년에 들어서야 막을 내리게 됐다. 돌이켜 보면,...
김종훈 편집국장  |  2011-06-02 11:04
라인
고심 끝에 나올 결정
고심 끝에 악수가 나온다는 말이 있다. 대동제가 시작된 이 시점까지 학교는 별다른 반응 없이 고심만 하고 있다. 등록금에 대한 공방은 다섯 차례나 오갔다.학교는 일관된 주장으로 “등록금 적립은 문제되지 않는다”는 입...
김종훈 편집국장  |  2011-05-15 14:15
라인
취업전쟁 속 최전방 병사, 대학생
금년의 개나리 투쟁은 심상치 않아 보인다. 매년 3월, 정기‘반짝’행사처럼 이뤄지던 등록금 투쟁이 한 학기의 끝이 보이는 현재까지 끝날 기미를 보이지 않고 있다.기존의 등록금 투쟁은 대학생들만의 문제로 여겨져 국민들...
김종훈 편집국장  |  2011-05-09 17:38
라인
평안은 스스로 다가온 것이 아니다
지난 4ㆍ27 재ㆍ보궐선거에서 우리나라의 민심은 여실히 드러났다. 끝도 보이지 않는 자신감을 앞세워 기득권의 송곳니를 내밀던 주체 세력이 무너진 사건이었다. 기존 기득권 세력의 행태는 우리나라를 행동불능 상태로 만들...
김종훈 편집국장  |  2011-05-02 19:40
라인
작은 날갯짓의 위대한 도전
3월이 끝나갈 즈음, 만물은 소생의 기운을 받으며 태동한다. 거짓은 존재하지 않으며 오직 생명의 숨결만이 그 흔적을 대신한다. 시간은 흘러가기 바쁘지만 현실은 거스르기 바쁘다.지금까지 몇 번의 등록금 투쟁이 있었지만...
김종훈 편집국장  |  2011-03-28 19:20
라인
[데스크] 한번만 받아봅시다!
대학생활을 하면서 가장 큰 효도라고 느끼는 것은 과연 무엇일까. 공부할 시간을 쪼개가며 아르바이트를 하는 대학생들에게 가장 필요한 것은 무엇일까. 두 말하면 잔소리, 서 말하면 입 아픈 장학금이다.성적에 대한 상대적...
김종훈 편집국장  |  2011-03-14 14:32
라인
칼 끝 대립보다 필요한 것
두 차례의 등록금 심의 위원회가 열 리고 등록금의 인상은 결정됐다. 마치 정해진 수순인 것처럼 오르기만 하는 등록금이 야속하기만 하다. 많은 대학 생들이 오르는 등록금에 불만을 표하 고는 있지만 불만 섞인 푸념일 뿐...
김종훈 편집국장  |  2011-03-07 00:38
라인
생색내기식 표현보다 대화와 타협이 선행돼야…
새 학기를 맞이해 기존에 있던 학우들과 신입생들은 설레는 마음이 앞서겠지만 한편으론 걱정이 태산이다. 연일 치솟는 물가에 덩달아 뛰기 시작하는 대학 등록금, 천정부지로 치솟는 전ㆍ월세 값, 취직난까지 겹쳐 몇 중고인...
김종훈 편집국장  |  2011-02-27 10:56
라인
[데스크]‘무관심’은 권리를 ‘포기’하는 것이다.
선거철이다. 학내 곳곳에 선거벽보가 붙고 각 선거본부(이하 선본)는 강의실을 방문하며 홍보에 한창 열을 올리고 있다. 매년 선거철이 되면 각 선본에서는 학우들의 관심을 끌기 위해 부단히 애를 쓴다. 하지만 돌아오는 ...
<채민호 기자>  |  2010-12-02 10:23
라인
[데스크] 남의 돈으로 다니는 학교
추워졌다. 이제는 더 따뜻하게 입기 위해 두꺼운 옷과 목도리를 걸치고 장갑까지 껴야할 날씨다. 날씨 때문이기도 하지만 우리를 뼛속까지 시리게 만드는 건 다음 학기의 등록금이다. 토요일 저녁이 되면 벌써 월요일을 걱정...
<이규희 부장>  |  2010-11-08 12:04
라인
[데스크] 성과주의에 물든 진리의 상아탑
대학생활을 영위하는데 가장 중요한 것은 무엇일까. 학점, 취업, 자격증 모두 필요한 것들이다. 하지만 무엇보다 추억에 남는 대학생활은 다양한 교외활동이 될 것이다. 늘 봐오던 친구들도 좋지만 다른 생각을 가진 다른 ...
<김종훈 부국장>  |  2010-11-01 17:22
라인
[데스크] 잃어버린 과거의 영광
우리학교 일부 교수와 교직원들이 연구비를 횡령해오다 적발됐다. 우리 학교 뿐 아니라 서울의 유명 대학도 연루됐다.이 같은 사건이 공중파 뉴스에도 보 도되면서 한때 인하광장 자유게시판 에서는 연구비를 횡령한 교수가 누...
<김인환 편집국장>  |  2010-10-11 12:26
라인
[데스크]입학사정관제, 인프라 구축이 우선
입학사정관제가 흔들리고 있다. 입학사정관제의 규모는 급속도로 커지고 있지만 이를 뒷받침할만한 인프라가 구축되지 않았기 때문이다. 자칫 부실심사 논란과 공정성 시비가 불거질 것으로 우려된다.입학사정관제 취지는 될성부른...
<채민호 기자>  |  2010-10-04 02:28
라인
[데스크]‘설립(設立)’자의 동상을 세우려면
최근 우리학교에서 철거 27년 만에 이승만 동상 재건을 준비한다는 소식이 들린다. 서울권 학교들의 수시 경쟁률이 드높다는 기사만 보다가 우리학교의 이름을 보자니 반갑기 그지없었건만 웃고 반길 가벼운 이야기는 아니다....
<이규희 부장>  |  2010-09-20 00:55
라인
[데스크]부실대학 구조조정
‘낙인찍기’는 위험하다.
‘베스킨라빈스31, 마켓999, 700마켓, 11번가.’숫자를 활용한 브랜드 이름이다. 얼핏 보면 단순한 숫자의 나열 같지만 브랜드마다 고유의 특징을 담은 숫자를 활용하고 있다. 숫자 브랜드의 경우 각인효과가 높다는...
<함연희 부장>  |  2010-09-13 00:04
라인
[데스크]때론 힘들다고 말하자. 대춘기들이여!
10년 전쯤이었던 걸로 기억한다. 중학교를 갓 입학한 시점에서 사춘기를 맞이했다.그 당시 난 무엇을 해야 할지 전혀 갈피를 잡지 못했고 하루가 늙은 소 하품을 하듯 지루하기만 했다. 십년 남짓 살았던 그 시기엔 가장...
<김종훈 부국장>  |  2010-09-07 00:47
라인
[데스크]‘건투를 빈다!’
지난 8월 24일 우리학교에서 졸업식이 열렸다. 초, 중, 고등학교를 거치면서 겪어왔던 그런 졸업식과 같이 가족들이 모여 축하하며 사진을 찍는 평화로운 모습이었다. 하지만 정작 졸업생들 스스로는 마음이 편치만은 못한...
<김인환 편집국장>  |  2010-08-31 00:42
라인
[데스크]부재자 투표소 설치에 요구안 협약됐던 한학기
2010학년도 1학기가 숨가쁘게 지나가고 기말고사를 준비하는 시기가 다가왔다. 앞으로 시험만 보면 한학기가 눈깜짝할 사이에 끝난다. 이번 학기동안 학교에 있었던 일을 회상해본다. 이번 학기 교내에서 가장 기억에 남는...
박미정 편집국장  |  2010-05-31 11:24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