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1,078건)
[인하만평] 진주 방화 살인사건
신지은 일러스트 기자  |  2019-05-12 02:14
라인
[기자담론] 당신의 ‘성(性)’은 안녕하십니까?
상대방의 동의를 받지 않고 촬영한 불법 영상물을 유포한 ‘정준영사건’은 연일 뜨거운 이슈다. 해당 사건이 불거진 이후 ‘정준영 동영상’이라고 불리는 불법 촬영물이 퍼졌다는 소문이 돌면서 인터넷 커뮤니티와 메신저 등에...
이연진 기자  |  2019-04-08 00:32
라인
[기자담론] 과잠의 품격
학과 점퍼(이하 과잠)의 계절이 찾아왔다. 우리는 주위를 둘러보면 ‘INHA’와 같이 학교가 새겨진 유니폼을 입은 사람을 굳이 노력하지 않아도 찾아볼 수 있다. 대부분은 이를 애교심과 소속감의 상징이라고 말하고 또 ...
김선경 기자  |  2019-04-08 00:31
라인
[데스크] 여기는 서울공화국
‘서울공화국’이란 한국의 정치, 경제, 사회, 문화 등 모든 분야에 걸쳐 대부분의 역량이 서울에 집중되는 현상을 나타내는 말이다. 현재 한국은 심각한 서울공화국 문제를 앓고 있다. 그 문제는 무엇이며, 어떻게 진행되...
박유진 편집국장  |  2019-04-08 00:28
라인
[비룡논단] 만우절은 원래 새해 기념, 여러분의 4월 새로운 계획은 무엇인가요?
거짓말을 한 피노키오는 코가 길어지는 벌을 받았고, 양치기 소년은 실제로 늑대가 왔을 때 마을사람들에 도움을 받지 못했다. 그러나 거짓말이 용인되는 날이 있으니 바로 만우절이다. 다른 사람을 속여서 기분이 좋고 혹여...
인하대학신문  |  2019-04-08 00:27
라인
[만평] 제주 4.3사건
신지은 일러스트 기자  |  2019-04-08 00:25
라인
[만평] 공소시효
신지은 일러스트 기자  |  2019-03-26 14:18
라인
[기자담론] 비 내리는 날을 기다리며
우리는 살면서 행복을 갈망한다. 대부분의 사람들은 흔히 인생은 볕이 드는 곳에서 피어나야 한다고 굳게 믿는다. 대형 서점에 가면 조금이라도 위안을 얻을 수 있는 도서를 찾는다. 베스트셀러에는 에세이와 자기계발서로 가...
신지은 기자  |  2019-03-26 14:17
라인
[기자담론] ‘내일’을 죽이는 오늘의 무관심
“정치에 참여하기를 거부함으로써 치러야 하는 대가 중 하나는 결국 자신보다 열등한 사람들에 의해 지배당하는 것이다” 플라톤은 저서 ‘공화국’에 다음과 같은 문장을 남겼다. 그 책은 시민이 정치적 의사결정 과정에 적극...
박준서 기자  |  2019-03-26 14:16
라인
[데스크] 피해자만 고통받는 나라
최근 국내를 뜨겁게 달군 일이 있다. 시작은 폭행 사건이었다. 작년 11월 24일, 서울 강남에 위치한 클럽을 찾은 한 남성이 성추행당하는 여성을 보호하려다 클럽의 직원에게 집단 폭행을 당했다고 신고했다. 이 남성은...
박유진 편집국장  |  2019-03-26 14:15
라인
[비룡논단] 지금 강단에서 고민스러운 것
오늘도 또 하루 밀려간다. 세상이 어떻게 변화하든 어제와 오늘은 크게 달라질 게 없다. 지금도 세계 곳곳에서는 총성으로 어린 아이들의 울부짖음이 끊이지 않지만, 우리가 살고 있는 이 곳에서 전쟁은 아득한 기억 속에 ...
인하대학신문  |  2019-03-26 14:14
라인
[만평] 택시와 모빌리티
신지은 일러스트 기자  |  2019-03-04 14:22
라인
[데스크] 누가 어린이들을 화장공화국으로 내몰았는가
어른 흉내를 내고 싶어하는 아이들을 위한 ‘어덜키즈(Adulkids)’ 제품이 인기를 끌고 있다. 어덜키즈(adulkids)는 어덜트(어른·adult)와 키즈(아이·kids)의 합성어로 어른 같은 아이를 뜻하는 신조...
박유진 편집국장  |  2019-03-04 14:20
라인
[비룡논단] 선택하고 후회하지 않도록 노력하기
우리의 삶이 끊임없는 선택의 연속이란 점은 자명한 사실이다. 대학생활에서도 소소하게는 오늘 학교에 어떻게 올 것인지를 결정하는 것부터 하루의 최대 난제인 점심메뉴를 정하는 일, 교우관계, 수강신청, 동아리 활동, 입...
인하대학신문  |  2019-03-04 14:19
라인
[기자담론] 꼰대의 품격
‘꼰대’, 현재 한국사회에서 이 단어는 누구에게나 익숙하게 사용되고 있다. 누구나 한번쯤은 직장 상사 혹은 학교 선배에게 꼰대짓을 당하고 있다는 기분을 느껴 본 적 있을 것이다. 꼰대가 뭐 길래 이렇게 자주 사용하는...
김선경 기자  |  2019-03-04 14:19
라인
[만평] 반려견 출입
신지은 일러스트 기자  |  2018-12-02 15:00
라인
[비룡논단] 4년의 짧은 대학생활, 학업에 빠져보면
요즘의 대학생들은 하는 일이 많아 참으로 분주한 것 같다. 공부도 해야 하고 돈도 벌어야 하고 남들 하는 일도 모두 해야 한다. 돈 많이 주고 근무여건이 좋은 곳에 취업도 해야 한다. 그런데 예전보다 공부에 쏟는 시...
인하대학신문  |  2018-12-02 14:38
라인
[데스크] 지금은 위험 사회
지난 24일 오전 11시경,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에 위치한 KT 아현지사 통신구에서 화재가 발생해 10시간여 만에 불길이 멈췄다. 이 화재로 KT 아현지사 회선을 쓰는 서울 서대문구·마포구·중구·용산구 및 은평구·경...
김현정 편집국장  |  2018-12-02 14:36
라인
[기자담론] 집단주의 속에 사는 개인주의자에게
흔히 한국사회를 ‘집단주의’ 사회라고 말한다. 한국을 포함한 많은 아시아권 나라들이 그런 성향을 강하게 띈다고 한다. 그래서 우리는 타인 눈치를 보는 것에 익숙하다. ‘화장은?’, ‘대학을 가지 않으면 실패한 삶으로...
신지은 기자  |  2018-12-02 14:36
라인
[반찬토론] 소년법 개정 논란
최근 인천 중학생 추락사 사건이 대두되면서 ‘소년법 폐지’에 대한 논란이 다시 뜨겁게 달궈지고 있다. 해당 사건 외에 흉악한 소년범죄가 잇달아 언론에 보도되고 있다. 소년법이란 ‘반사회성이 있는 소년에 대해 그 환경...
박유진 기자  |  2018-12-02 13:58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